2022.05.17 (화)

  • 맑음동두천 11.5℃
  • 구름많음강릉 16.9℃
  • 맑음서울 13.9℃
  • 맑음대전 12.6℃
  • 맑음대구 12.2℃
  • 맑음울산 13.0℃
  • 맑음광주 13.2℃
  • 맑음부산 16.5℃
  • 맑음고창 9.8℃
  • 맑음제주 16.6℃
  • 구름많음강화 11.7℃
  • 맑음보은 7.0℃
  • 맑음금산 6.8℃
  • 맑음강진군 8.9℃
  • 맑음경주시 8.3℃
  • 맑음거제 11.5℃
기상청 제공

정치

윤석열 대통령, 제2차 코로나19 정상회의 화상 참석

URL복사

 

뉴스팍 이화형 기자 | 미국과 독일 등이 화상회의로 주최한 제2차 글로벌 코로나19 정상회의가 12일 개최됐다.


윤석열 대통령은 취임 후 처음으로 다자 정상회의에 참석했다.


이번 회의에서는 각국 정상 등이 참석해 백신 접종과 진단검사와 치료제 접근 확대, 보건안보 강화와 미래 재난 방지 등을 논의했다.


윤 대통령은 한국은 코로나를 빠르게 종식시키고, 국제사회 노력에 동참해왔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책임과 역할을 다해나갈 것이라며, 'ACT-A'(액트-에이)에 3억 달러, 우리 돈 약 3천8백억 원을 추가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ACT-A는 백신 개발·생산과 공평한 접근을 촉진하기 위해 세계보건기구와 게이츠재단 등이 공동 출범한 이니셔티브다.


우리나라는 개도국 코로나 백신 공급을 위해 출범한 '코백스 선구매 공약 매커니즘'에 지금까지 2억1천만 달러, 우리 돈 약 2천7백억 원을 기여했다.


윤 대통령은 아울러, 글로벌 바이오 인력양성 허브를 구축하겠다고 제시했다.


이와 함께 글로벌 보건안보 구상과 금융중개기금 창설도 지지했다.


이를 통해 국제공조 체제가 강화되고, 신종 감염병 대비 등에 재원을 신속하게 동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