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를 보는 신문 최종편집2021-03-05 15:12 (금)
소녀시대 써니 "공개연애 NO·비혼주의…결혼할만큼 야무지지 못해"
상태바
소녀시대 써니 "공개연애 NO·비혼주의…결혼할만큼 야무지지 못해"
  • 뉴스팍
  • 승인 2021.02.19 1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S JOY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소녀시대 써니가 연애, 결혼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18일 방송된 KBS Joy 예능 프로그램 '썰바이벌'에서는 스페셜 밸런서 써니와 함께 '마라맛' 주제로 밸런스 토크쇼를 펼쳤다.

이날 '둘 중 한 명과 사귀어야 한다면?'이라는 주제의 썰 중 '10년 사귄 전 여친 얼굴 문신한 남친'썰이 레전썰에 등극하며 MC는 물론 시청자들의 분노를 유발했다.

남자친구와 2개월째 행복하게 열애 중인 사연자는 남자친구에게서 10년간 연애했던 전 여자친구의 흔적이 종종 발견되는 것이 마음에 걸렸다고.

밖에 나가기 어려운 시국이라 남자친구의 집에서 데이트를 즐기는 사연자. 남자친구는 여동생과 같이 살고 있어 사연자와도 많이 친해졌고 평소 연애 고민 상담을 많이 나눴다고 한다. 그러던 어느 날 음료를 쏟아 옷을 벗은 남자친구의 가슴팍에 여동생의 얼굴로 새겨진 문신이 자리잡고 있었다. 무려 '영원한 사랑'이라고 써있기까지.

알고 보니 그동안 남자친구의 여동생으로 알고 있었던 여자는 바로 남자친구와 10년 동안 연애했던 전 여자친구였던 것. 보증금과 살림살이를 다 반반으로 장만해서 합의하에 '하우스메이트'로 지내고 있다는 남자친구의 말에 MC들은 넋이 나간 채 말을 잇지 못했다.

이처럼 할리우드 커플 뺨치는 사연자의 썰에 김지민은 "토나와. 진짜 쓰레기다"라고 현실적인 반응을 보여 시청자들로 하여금 사연에 더욱 몰입하게 했다. 스페셜 밸런서 써니 역시 역대급 사연에 한동안 말을 잇지 못하다가 "기만한 거야. 이건"이라며 단호하게 말해 사이다 매력을 뽐냈다.

이날 써니는 스페셜 밸런서만의 맞춤형 밸런스 질문 중 '소녀시대 멤버 중 혼자만 결혼하기VS혼자만 결혼 못 하기'에 후자를 선택, MC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못 하는 게 아니라 안 하는 거다"라고 자신감 있게 소신을 밝혔다.

과거 '비혼주의'라고 했던 써니는 '생각이 바뀌었냐'는 물음에 "아직 그걸 뒤집을 만한 계기가 없었다"라며 "결혼이라는 걸 할 만큼 야무지거나 현명하지 않다"고 답했다. 이에 황보라는 "현명해야 결혼하나. 채워나가는 거다"라고 하기도.

또 써니는 '소녀시대 멤버중에 누가 가장 먼저 결혼할 것 같냐'는 물음에 "이런 질문을 받으면, 지금 짝이 있는 분들을 떠올린다. 보기에 너무 예쁘게 만나고 있지 않냐"라고 했다. 소녀시대 멤버 중에서 수영이 배우 정경호와 연애 중이다.

써니는 '만나는 남자마다 공개연애하기' '평생 솔로로 살기' 중에서 후자를 택했다. 김지민은 "나도 여기에 대답해도 되냐. 만나는 남자마다 공개라니, 솔로가 낫다"고 말했다.

'썰바이벌'은 '레전썰'뿐만 아니라 '뒷담화가 습관인 모두 까기 달인 친구VS모든 남자에게 끼 부리는 친구', '남편을 다섯 살 아기처럼 대하는 시어머니VS남편에게 모든 것을 의지하는 시어머니', '나를 만나기 전 매일 새로운 여자와 즐겼던 남친VS'10년 사귄 전 여친 얼굴 문신한 남친'과 같은 막장 드라마보다 더한 사연자들의 실제 썰이 연이어 공개돼 폭소부터 분노, 눈물까지 유발했다.

시청자들의 다양한 썰로 화제를 몰고 있는 '썰바이벌'은 매주 목요일 밤 8시 30분 KBS Joy에서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