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를 보는 신문 최종편집2020-11-24 10:30 (화)
남부지검, '검사 접대 의혹' 전담수사팀 구성
상태바
남부지검, '검사 접대 의혹' 전담수사팀 구성
  • 뉴스팍
  • 승인 2020.10.21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1) 김진환 기자 = 라임자산운용(라임) 사태의 몸통으로 지목된 김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이 제기한 '검사 향응·접대 의혹'과 관련해 서울 남부지검이 전담수사팀을 구성했다.

수사팀은 금융조사부 소속 검사 4명, 형사4부 소속 검사 1명으로 총 5명이다. 수사 지휘는 김락현 서울남부지검 형사6부장이 맡는다. 형사6부는 현재 라임 사건의 본류인 금융사기와 횡령 부분 수사도 담당하고 있다.

사진은 21일 서울 양천구 서울남부지방검찰청의 모습. 2020.10.21/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