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2 (금)

  • 구름조금동두천 -2.5℃
  • 맑음강릉 2.4℃
  • 맑음서울 0.4℃
  • 맑음대전 0.4℃
  • 맑음대구 2.5℃
  • 맑음울산 2.3℃
  • 맑음광주 4.7℃
  • 맑음부산 3.4℃
  • 맑음고창 2.9℃
  • 구름조금제주 7.2℃
  • 구름많음강화 -2.2℃
  • 맑음보은 -1.4℃
  • 맑음금산 -0.9℃
  • 맑음강진군 3.0℃
  • 맑음경주시 -0.4℃
  • 맑음거제 1.4℃
기상청 제공

생활·문화

방송통신위원회, ‘2022 대한민국 공익광고제’ 개최

공모전 대상은 디지털 약자의 고충을 다룬‘현실’편이 차지

 

뉴스팍 이지율 기자 | 방송통신위원회는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사장 이백만)와 함께 11월 25일 한국광고문화회관에서 「2022 대한민국 공익광고제」를 개최했다.


대한민국 공익광고제는 공익광고 공모전을 통해 사회문제에 대한 국민 공감대를 형성하고 실천의식을 높이기 위해 2009년에 시작되어 올해로 열네 번째를 맞았다.


올해 공익광고 공모전 시상식은 코로나19 여파로 2019년 이후 3년 만에 수상자, 방송사, 방송관계자 등이 함께 모여 축하를 나누는 자리로 마련됐으며, 유튜브‘공익광고협의회’채널을 통해 온라인 생중계도 이루어진다.


이번 공익광고 공모전에는 일반부·대학생부·청소년부로 나누어 TV·인쇄·영상·이모티콘 부문에서 총 1,204편이 출품됐으며, 예심과 본심을 거쳐 최종 29편의 수상작이 선정됐다.


최고의 영예인 대상(대통령상)은 김정현·이채원·임채림님이 영상부문으로 출품한 ‘현실’편이 차지했으며, 대상 수상자에게는 상장과 1,0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대상작‘현실’편은 디지털 사회에서 소외될 수밖에 없는 노인들의 현실을 인터넷이 사라진 상황과 대비해 보여줌으로써 디지털 약자에 대한 관심과 배려가 필요하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금상(방송통신위원장상)에는 ▲지구 가열화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워 주는 ‘HOT 플레이스’(일반부 TV부문), ▲기본적 교육권을 보장받지 못하는 장애인의 등굣길을 표현한‘도로 위에서 보내지 않도록-등굣길’(대학생부 TV부문), ▲배달문화의 문제점을 다룬‘무리한 요구사항은 그만’(청소년부 TV부문), ▲임산부를 재밌게 표현한‘대한민국을 품고 있습니다’(일반부 인쇄부문), ▲생태계 파괴를 직관적으로 표현한‘새로운 생태계 교란종, 비닐봉지’(대학생부 인쇄부문), ▲지구온난화의 심각성을 다룬‘시계라 멈출 수 있게 도와주세요’(청소년부 인쇄부문)등 총 6편이 선정됐고, 각각 상장과 4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이밖에도 은상·동상·장려상 각각 6편이, 특별상 4편이 선정됐고, 부상으로 은상·특별상은 300만원, 동상은 200만원, 장려상은 1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한상혁 위원장은 축사를 통해 “공익광고는 다양한 사회적 이슈에 대해 국민적 공감대를 형성하고 실천의식을 높이는데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며, “방송통신위원회는 국민들의 공감을 얻는 공익광고가 더 많이 제작되고 널리 확산되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공익광고 주요 작품은 대한민국 공익광고제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역사관·글로벌관 등 테마별 가상현실(VR) 전시관 총 7개의 온라인 전시관이 운영되고 있다. 올해에는 메타버스 플랫폼 ‘제페토’에서도 공익광고 홍보전시관 ‘민들레마을’과 지구환경 보호 주제 작품을 전시한‘환경관’을 신설해 공모전 수상작을 비롯한 국내외의 다양한 공익광고 작품을 만나고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