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5 (토)

  • 구름많음동두천 18.2℃
  • 구름많음강릉 16.7℃
  • 구름많음서울 20.3℃
  • 구름많음대전 19.3℃
  • 흐림대구 18.1℃
  • 구름많음울산 16.1℃
  • 구름조금광주 20.7℃
  • 구름많음부산 17.1℃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9.5℃
  • 구름많음강화 16.8℃
  • 구름많음보은 19.5℃
  • 구름많음금산 15.8℃
  • 구름많음강진군 19.5℃
  • 흐림경주시 16.9℃
  • 구름많음거제 16.9℃
기상청 제공

강수현 양주시장, '경기동북부 혁신형 공공의료원 유치 TF 회의' 참석ⵈ 행정력 집중할 것

 

뉴스팍 류은정 기자 | 강수현 양주시장이 16일 오전 양주시청 2층 상황실에서 개최된 ‘경기동북부 혁신형 공공의료원 유치 TF 회의’에 참석해 “모든 행정력을 집중해 반드시 경기동북부 공공의료원을 유치해야 한다”며 강한 의지를 전달했다.

 

최근 양주시는 인구가 급증하고 있음에도 대형 종합병원이 단 한 곳도 없어 의료공백이 발생하는 등 의료환경개선과 의료격차를 해소를 위한 공공의료원 유치가 절실한 상황이다.

 

또한, 향후 몇 년 동안 폭발적으로 늘어나는 인구와 의료수요와 더불어 의정부, 연천, 동두천 경원권역 수요까지 합한다면 의료 사각지대 개선의 목적뿐만 아니라 경제성 면에서도 관내 공공의료원 유치는 필수적이다.

 

이에, 시는 경기동북부 공공의료원의 성공적 유치를 위해 박성남 양주시 부시장을 단장으로 홍보지원반, 유치총괄반, 전략지원반, 대외협력반, 전력 자문 등 분야별 분과로 구성된 TF를 개설했다.

 

이번 회의에는 강수현 시장을 비롯해 시·도 의원, 관계 간부 공무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공공의료원 양주시 유치를 위한 선제 대응 방안과 범시민 운동 추진계획 등을 논의했다.

 

이날 강수현 시장은 TF 회의 개최 계획을 보고받은 후 “경기동북부 혁신형 공공의료원 유치는 관내 지역 필수 의료 보장과 장애인 등 의료 사각지대 지원체계 구축 등 의료서비스를 강화하는 초석이 될 것”이라며 “가용할 수 있는 행정력을 모두 투입해 공공의료원 유치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지역거점병원으로서 대학병원과의 의료연계 체계를 구축하고 정신건강, 돌봄, 예방의료 등 다양한 영역에서 차세대 지능형 스마트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하여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양주시는 경기북부 내 응급환자를 30분 이내 진료권으로 편입할 수 있으며 경기북부의 중심 지역으로서 의료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공공의료원 건립의 최적지라고 할 수 있다.

 

아울러, ‘돌봄 캐어’를 주된 기능으로 포함하는 혁신형 공공의료원은 신도시 분만·소아 등 응급의료 분야와 양주 서부권 고령 건강 취약계층 등 관내 의료 수요가 높아 유치 당위성 또한 충분하다.

 

시는 오는 29일 ‘양주시 공공의료원 유치 추진위원회 발대식’을 개최하고 범시민 유치 활동을 추진할 예정이며 적극적인 유치·홍보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포토뉴스

더보기

많이 본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