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9 (금)

  • 흐림동두천 -0.3℃
  • 흐림강릉 4.5℃
  • 흐림서울 2.8℃
  • 맑음대전 -1.5℃
  • 구름많음대구 -1.6℃
  • 구름많음울산 5.3℃
  • 흐림광주 4.4℃
  • 흐림부산 7.0℃
  • 흐림고창 2.2℃
  • 흐림제주 8.6℃
  • 맑음강화 1.5℃
  • 맑음보은 -4.6℃
  • 맑음금산 -3.7℃
  • 흐림강진군 2.5℃
  • 맑음경주시 -2.7℃
  • 구름많음거제 5.0℃
기상청 제공

안양시, 카타르 월드컵 28일 가나전 안양종합운동장에서 전광판 중계

최대호 안양시장 “안전을 최우선으로 응원전 진행할 것”

 

뉴스팍 최태문 기자 | 안양시가 ‘2022 카타르 월드컵’을 시민들이 함께 응원할 수 있도록 안양종합운동장을 개방하고 전광판을 통해 중계한다고 25일 밝혔다.


시는 오는 28일 가나전 경기 시작(22시) 전인 20시 30분경부터 안양종합운동장을 개방한다.


오는 12월 3일 포르투갈전에도 경기 시작 1시간 30분 전부터 안양종합운동장을 개방한다. 다만 두 경기 모두 우천 시에는 취소된다.


많은 시민들의 참여가 예상되는 만큼, 응원전 당일 경찰, 소방, 자원봉사단체 등의 협조를 통해 구급차 2대와 안전관리 및 응급 의료지원을 위한 안전관리요원 150여명을 배치해 동선 안내 및 질서유지에 나설 예정이다.


아울러 시는 종합운동장 주차장을 무료로 개방하고 주차 안내요원을 배치할 예정이지만, 한정적인 주차 공간으로 종합운동장 주변이 혼잡할 수 있어 가능한 대중교통 이용을 당부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안전 관련 심의 등 절차로 인해 1차전부터 시민들과 함께 할 수 없는 것은 아쉽지만, 추운 날씨 속에 진행되는 야간 행사인 만큼 시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준비해 차분한 응원전을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