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9 (일)

  • 맑음동두천 -10.9℃
  • 맑음강릉 -4.0℃
  • 맑음서울 -7.2℃
  • 맑음대전 -7.2℃
  • 맑음대구 -3.7℃
  • 맑음울산 -3.2℃
  • 광주 -2.6℃
  • 맑음부산 -2.3℃
  • 구름조금고창 -3.5℃
  • 구름많음제주 4.6℃
  • 맑음강화 -9.6℃
  • 맑음보은 -6.9℃
  • 맑음금산 -8.1℃
  • 맑음강진군 -1.0℃
  • 맑음경주시 -3.2℃
  • 맑음거제 -2.8℃
기상청 제공

포토·영상

화성시,청렴도 평가등급 대폭 상승...전년대비3단계 올라

지난해 5등급에서 2등급으로 3단계 올라

 

뉴스팍 배상미 기자 | 화성시가 민선 8기 출범 후 첫 시행된 ‘2022년도 공공기관 청렴도’평가에서 종합청렴도 2등급을 달성했다. 지난해보다 3단계 오른 성적이다.


국민권익위원회가 실시한 이번 평가는 전국 501개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업무처리 과정에서 민원인과 소속 직원의 부패인식과 경험을 평가하는 청렴 체감도, 반부패 추진체계 구축 노력 및 운영실적, 시책 추진의 효과성 등을 평가하는 청렴 노력도, 부패 사건 발생 현황 등이 반영됐다.


지난해 5등급에 머물렀던 시는 정명근 시장 취임 이후 청렴도를 높이고자 기관장 갑질 근절 다짐 협약, 팀장급 이상 갑질 및 부당지시 근절 서약, 고위공직자 청렴챌린지, 부패 취약분야 청렴컨설팅, 전 부서 청렴활동 평가 등으로 조직사회 내에 청렴의 가치가 뿌리내릴 수 있도록 노력해왔다.


특히 부패 행위 무관용 엄칙을 내세우고 비위공직자의 페널티를 강화하면서 금품 및 향응 수수, 공금 횡령 등 각종 부패행위를 막고 청렴도를 높여온 점을 높이 인정받았다.


정명근 화성시장은 “청렴도 3단계 상승은 공직자와 시민 모두가 함께 이룩한 것”이라며, “현재에 만족하지 않고 청렴한 조직문화가 자생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