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를 보는 신문 최종편집2020-11-27 10:36 (금)
경기도의회 박관열 의원, 종합감사에서 동부지역 균형발전 및 경기신보 출연금 확보 강조
상태바
경기도의회 박관열 의원, 종합감사에서 동부지역 균형발전 및 경기신보 출연금 확보 강조
  • 뉴스팍
  • 승인 2020.11.19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의회 경제노동위원회 박관열(더불어민주당, 광주2) 의원은 18일(수) 2020년 행정사무감사 종합감사에서 경기 동부권역을 고려한 균형발전 및 경기신보 운용배수 관리를 주문했다.

박관열 의원은 “민선 7기 경기도의 핵심가치는 공정과 균형발전인데 동부지역은 경제 정책에서 소외되고 있을 정도로 안일하게 대처하고 있다”고 지적하며,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시군과 연계한 사업을 개발하고 현장 밀착형 고객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지역특화산업본부를 설치하고, 하부 조직으로 서부, 북부, 남부권역센터를 두고 있는데 동부권역센터는 존재하지 않는다. 경기동부 사업전략 부재에 대해 매우 유감이다. 빠른 시일 내에 설치하여 동부권역의 주민들에게 이로운 균형발전을 시작하라”고 강조했다.

또한, 박 의원은 “경기신용보증재단의 적정 운용배수는 8배수인데 현재 8에서 9사이로, 위험수위에 이르렀다”며, “적정 운용배수를 초과하면 이후 보증사업이 소극적으로 이루어질 우려가 있으므로 출연금 확보나 대손관리에 신중을 기하라”고 당부했다.

이에 도 집행부에서는 “공정과 균형의 가치 실현을 위해 경과원 동부센터 설립을 추진하겠다”고 답하면서, “최근 소상공인과 중소기업 보증수요가 기하급수적으로 늘어가고 있다. 운영에 차질이 없도록 시군 출연금 확보에 노력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