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시민사회단체 지원하는 공익활동지원센터, 성남 등 5개 시에도 설립 지원
상태바
경기도, 시민사회단체 지원하는 공익활동지원센터, 성남 등 5개 시에도 설립 지원
  • 뉴스팍
  • 승인 2021.04.09 1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사회단체의 공익활동을 지원하는 ‘공익활동지원센터’가 성남, 평택, 군포, 의정부, 구리 등 5개 시에 설치됩니다.

경기도는 이들 5개 시를 ‘2021년도 시·군 공익활동지원센터 설립 지원 사업’ 대상 지역으로 선정했다고 9일 밝혔습니다.

이 사업은 도 ‘민관협치형 주민참여예산’ 사업 중 하나로 지역사회 공익활동 촉진을 통한 시민사회단체의 역량 강화와 지속 가능한 발전을 돕는데 목적이 있습니다.

이에 따라 도는 올해 5개 시에 ▲사무공간 조성, 자산 취득 등 ‘시·군 공익활동지원센터’ 설립을 위한 보조금 4,000만~3억 원 지급 ▲시민활동 네트워크 구축 ▲공익활동 관련 정보 제공 ▲전문가 자문 등을 지원할 계획입니다.

도는 올 하반기에 추가 신청을 받아 지원 지역을 확대할 예정입니다.

한편, 도는 지난해 3월 수원시 인계동에 ‘경기도 공익활동지원센터’를 설치했습니다. 도 공익활동지원센터는 지난 1년 여 동안 ▲공익활동 홍보채널 활성화 ▲스타트업 지원 ▲공익활동 발전연구 ▲민관합동 정책토론장 운영 ▲시․군별 공익활동 촉진장려 ▲지역순회 간담회 ▲코로나19 재난극복 긴급 공익활동 공모사업 지원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했습니다. 

하승진 도 민관협력과장은 “시민사회 발전과 공익활동 활성화에 많은 역할을 하는 시·군 공익활동센터가 31개 시․군에 모두 설립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